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1. 충무로 영화제 티켓

원하시는 분이 혹 계시면 이웃한정 표 드릴께요. 아쉽게도 1인밖에는 안될듯 합니다.
그러니깐 영화도 혼자 보셔야하고, 리셉션도 혼자 가셔야 할듯. 주차권도 있으니 가실 수 있는 분은 댓글 달아주세요. 9월 3일 개막식과, 9월 11일 폐막식 티켓입니다. 아무도 없으면 제가 가는거지만...하하;;
일단 영화 혼자보는건 문제가 아니지만, 이게 나름 국제 영화제 타이틀인지라...공식행사 리셉션이란데...한번도 가 본 적이 있어야말이죠. -_-;;
혹시 가끔 티비서 보던, 드레스 입은 연예인들 잔뜩 모여서 샴페인 잔 들고 돌아댕기면서 그런걸까요?? ㅡㅡ; (저도 얻은거라...표의 원래 주인은 아마도 턱시도 입고 갈만한 사람인듯. 집행위에 전화해서 영화는 둘이 보게 해주면 안되냐니깐 알아본다고 전화번호랑 이름 달래서 줬는데 씹혔;;; 내이름 듣고는 갑자기 넌 뭥미? 라는 듯한 느낌을 받았음. -_-)
대략 정보가 없어서 표를 주면서도 어찌될런지는 잘 모르겠군요.(가란거야 말란거야;;)
토욜까지 희망자 없으면 제가 가는걸로 정하고, 희망자 생기면 월욜 아침 초특급으로 보내드릴께요.

개막작 - 숨은 요새의 세 악인. 하구치 신지 (9월 3일(수) 오후 7시 30분, 레드카펫 행사는 6시부터) 리셉션은 영화 끝나고 늦은 밤 10시 30분. 국립극장 야외마당)
폐막작 - 국제경쟁부문 대상작(막판에 상 받는 영화일테죠. 9월 11일 (목), 오후 7시 30분. 레드카펫 행사 6시부터) 리셉션 개막작과 마찬가지로 10시 30분. 신라호텔...이라니 칼질 할 음식을 주지 않을까..예상만! -_-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2. 구입목록

가츠키의 신작소설 완전 기대중. 나머지는 주로 여행기와 사진집 정도다. 요즘은 가벼운 내용에 컬러플한게 땡기고 있는중이라...
블리치 34권은 꽤 늦었다. 배가본드는 이제 결말로 가고 있는 느낌이다. 두 권 모두 사랑할 수 밖에 없는 만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3. 이 컵!

갖고 싶어요!! 라고 여기 올리면 누가 사주지 않을까? 아닌가?? 아니면 말지 모..ㅜㅜ
그냥 너무 이뻐서..근데 이런건 내가 사면 쫌 그러니깐 누군가에게 선물로 받아야해.. 내 지인들은 선물해주고도 남을 위인들이 많아서...후후, 그러니깐..기대를 아에 버리면 안될거야. 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수다를떨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must have  (66) 2008.09.09
심장 터질뻔..  (72) 2008.09.05
event & book & must have  (68) 2008.08.28
가을이 온게냐.  (74) 2008.08.25
노처녀 히스테립니까?  (52) 2008.08.20
쓰잘떼기 없는 잡담  (56) 2008.08.13
Posted by 미미씨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