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가을소풍

수다를떨다 2014.09.26 16:12

 

 

 

 

 

집 앞에 이런 곳이 있다는 걸 처음 알았다.

어마어마한 가을이 길 건너편에 있는데,

돗자리 들고 나가서 소풍이라도 즐기려 했더만 날씨가 도와주지 않는다.

나는 오늘도 쳐박혀 뜨개질을 하고 자수를 하고

김영하의 팟케스트를 듣고 있다.

 

이렇게 세상과 단절되어 있는 것도 나쁘지 않다.

고민과 생각을 오래하지 않는다.

그저 멍~

 

김영하 목소리는 너무 섹시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수다를떨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몽글몽글 가을  (0) 2014.10.24
힘을내요, 미미씨!!  (0) 2014.10.02
가을소풍  (2) 2014.09.26
다시 시작...  (4) 2014.09.14
브런치 먹는 여자  (0) 2012.11.21
쿠킹북 홀릭중  (1) 2012.10.28
Posted by 미미씨